6월 24, 2024

“여배우한테 너무 싸가지 없게 말한다..??” 김구라 ,방송 중 보인 태도에 발끈한 김희선 화가 나서 결국에…

SBS 예능

프로그램인 ‘화신-지배라는 자’에서는 배우 김희선이 MC로 나왔는데요. 같은 MC로는 김구라가 있었습니다. 함께 진행하면서 김희선이 김구라에게 일침을 날려 화제였습니다.

해당 방송에는 서인영이 게스트로 나와 “앨범 컨셉으로 반 묶음 머리를 하려고 했는데 이효리가 반 묶음 머리를 하고 나타났다”는 일화를 공개했습니다.

이때 김구라는 “이번 앨범 컨셉을 복고 스타일로 할 거라는 거짓 역정보를 흘려라”는 조언을 했는데요. 그러면서 “머리를 과산화수소로 탈색하라”며 엉뚱한 이야기를 했습니다.

또한 김희선

머리를 보며 “과산화수소 탈색 스타일”이라고 지적했는데요. 김희선이 이에 대해 불쾌한 듯 티를 내기도 했는데요. 그녀는 “구라 씨가 저한테 외모 지적할 급은 아니라고 봐요!”라는 일침을 날렸습니다. 이에 김구라는 당황하며 해명하려고 했는데요.

그녀는 이에 대해 “얘기하지 마세요”라고 소리치며 정색했습니다. 이를 지켜보고 있던 신동엽이 “어떨 때는 둘이 부부 같다”는 말을 하자 김희선의 얼굴은 확 굳었습니다.

안문숙이

“김희선 씨가 절대 안 지네”라고 지적하자 김구라는 “이기고 싶은 마음도 없어요”라는 무시하는 발언을 했습니다. 신동엽이

또 장난을 치자 그녀는 일어서며 진심으로 화를 냈는데요.

이날 김희선이 김구라에게 정색만 한 것이 아니라 사석인 자리에서도 한방 먹였다는 사실이 드러났습니다. 김구라가 TV조선 ‘궁금한 스타쇼’에 나와 “김희선이 회식 쏘라”고 말한 일화를 공했는데요.

김희선이 강남에서 술을 먹자고 제안해 김구라의 집은 김포였지만, 강남까지 가줬다고 전했습니다. 이날 스태프들과 함께 도착해 메뉴판을 보며 맥주를 시키면 약 50만원이 나오겠다고 예측했다고 합니다.

하지만

김희선은 맥주가 아닌 사케를 먹고싶었다고 하면서 김구라에게 주문 허락을 받았다고 하는데요. 이에 그는 잠깐 멈칫했고, 그때 김희선이 “그냥 내가 낼게”라고 말하며 그의 자존심에 스크래치를 냈다고 합니다.

결국 김구라는 “알았어~ 그냥 내가 낼게”라고 말라며 술을 사게 되었는데 당시 술값으로 120만원을 냈다고 전했습니다. 김희선과의 일화에 대중들은 “김희선한테 외모를 지적하다니 “김구라를 진짜 싫어하는 듯” “김희선 화가 난게 눈에 다 보인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

물론 김구라가 김희선의 얼굴을 지적하려고 한 발언은 아니었을텐데요. 하지만 김희선도 충분히 기분 나빠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시간이 많이 지난 지금은 잘 풀었길 바라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