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월 24, 2024

“이렇게 허망하게 세상을..” 향년 35셀 여배우, 스카이다이빙하다 추락해 결국 세상을 등지게 되어..

연예계 데뷔

정인아는 어려서부터 연기자가 되고 싶었습니다. 중학교 3학년 때 부모님 몰래 광고 모델의 지망에 뽑히면서 연예계에 데뷔했습니다. 고등학교 졸업 후 패션 모델로 활동하다가 연기를 배우기 위해 연극 무대로 진출했습니다.

그녀의 도전은 여기서 멈추지 않았습니다. 2008년에는 MBC 시트콤 크크섬의 비밀에 출연해 극 중 윤대리 윤상현의 동생 역을 맡아 열연하기도 했습니다. 당시 작가 이외수가 출연하면서 상당히 화제가 됐던 프로그램이었습니다.

그렇게 정인아는 배우로서 늦은 나이에 기회를 잡게 된 것으로 보였지만 문제가 생겼습니다. 사기 사건에 휘말리며 돌연 방송을 중단하는 일이 생긴 것입니다.

수십억의 빚보증까지 서게되..

10년 전쯤 섰던 보증이 문제가 될 빚보증으로 17억 원이라는 어마어마한 빚을 지게 됩니다. 이에 따라 3년간 채무소송에 시달렸습니다. 채권자들에게 위협당하고 집에는 빨간딱지가 붙고 통장에 돈이 입금되면 그대로 빠져나가는 엄청난 시련을 겪게 됩니다. 결국 소송 끝에 법원에서 무혐의 처분을 받았지만 정인아는 배우로서 시작도 못 해보고 꺾인 후였습니다.

이후 정인아는 인터뷰를 통해 “그때는 채권자들 성화에 방송도 할 수 없는 상황이었어요. 소송 끝에 승소하고 마무리됐지만 마음고생이 심했어요. 이 일 때문에 제대로 활동할 수도 없었어요.”라며 힘들었던 상황을 전했습니다.

“거액의 빚을 떠안게 된 이유는 지인의 보증을 잘못 섰어요. 믿었던 사람이었는데 나에게 계획적으로 사기를 쳤어요. 저보다 어머니가 더 힘들어하셨어요. 3년 동안 소송을 진행하면서 방송 활동을 병행할 수 없었어요. 집에 빚쟁이들이 매일같이 찾아왔기 때문이에요. 혹시 동료들에게 폐를 끼칠 수 있다는 생각이 들어서 방송을 접었어요.”라고 말했습니다.

다시 일어 설 수 있다는 희망으로..

그러나 정인아는 여기서 주저앉지 않았습니다. 빚보증 사기 사건을 겪고 나서 피트니스 센터에서 트레이너를 하기 시작했습니다. 연기자의 꿈을 접고 SBS 골프 채널 MC를 맡으며 운동, 골프 등에 힘을 쏟았습니다. 이후에도 필라테스, 요가 등의 자격증을 따서 뭘 하든 최선을 다하며 인생을 살아왔습니다.

그리고 그녀에게 연기할 기회가 옵니다. 공중파 출연 요청이 오면서 다시 무대에 설 수 있는 희망이 생겼습니다. 그리고 영화에 캐스팅되면서 연기자로 화려하게 부활할 수 있었습니다. 정인아가 맡은 역에는 극 중 스카이 다이빙하는 장면이 있었습니다. 그녀는 대역을 쓰지 않고 직접 해당 신을 소화하기로 했습니다.

이를 위해 스카이다이빙 학교에 입교해 교육받고 수료해 자격증을 받았습니다. 정인아는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촬영이 절대 만만치 않지만, 세상에 쉬운 일이 뭐가 있겠어요. 그리고 하기 싫은 일을 하는 것도 아니고 내가 좋아서 하려는 것인데 고생이라고 할 수 없죠. 진짜 하고 싶은 일을 찾았기에 기대가 무척 커요.”라며 배역에 대한 기대감을 내비쳤습니다.

처참한 사고로 그만..

그러던 2015년 6월 13일 그녀에게 운명의 날이 됩니다. 정인아는 이날 밤 8시 30분쯤 전남 고흥군 고흥만 상공에서 스카이다이빙 동호회 회원 8명과 함께 경비행기에서 뛰어내렸습니다. 생전의 마지막 모습이었습니다. 이후 그녀가 실종되면서 소방 당국이 수색에 나섰습니다. 그리고 3일 후인 6월 16일 오전 11시쯤 고흥만 방조제 근처 해상에서 이미 숨이 멎은 채 발견됐습니다.

정인아는 발견 당시 낙하산에 얽혀 있었으며 구조대원들이 얽힌 낙하산을 제거하고 수습했습니다. 경찰은 ‘낙하산은 평소대로 펴졌으나 육지에 착지하지 못하고 수면으로 떨어지면서 익사한 것으로 보고 있다. 당시 안개가 끼었지만 스카이다이빙에 정식 운항 허가를 받았다.’라고 했습니다.

누구보다 열정적인 삶을 살았던 정인아는 이렇게 하늘에 별이 되었습니다. 안타까운 사고로 떠난 그녀가 부디 그곳에서는 못다 한 꿈을 이루며 편히 쉬시길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