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월 20, 2024

“유재석 나오는 방송도 절 대 안 봤다..” 유재석과 절친으로 유명했지만 절교하고 15년 동안 안 봤다는 연예인

유재석 절친이 분에 못 참고 결국..

국민MC의 명성 답게 늘 모범이 되는 자세를 보여주고 자기 사람에게 잘하는 미담으로도 유명한 유재석.그런데 유재석과 절친으로 유명한 한 남자 연예인이 무려 15년이 넘는 세월동안 절교했었다고 합니다. 유재석과 이휘재, 그리고 이훈은 한 때 연예계에서 소문난 절친 3인방 이었는데요.

당시 탑급이었던 이휘재를 필두로 한창 인지도가 오르고 있던 유재석, 그리고 이훈까지 학교 동창이자 친구같은 형 동생으로 지내왔었습니다. 사건은 이훈이 군 복무 중일때 터졌습니다. 휴가를 나온 이훈에게 유재석과 정준하는 경기가 끝난 뒤에 그를 위한 뒤풀이가 있으니 야구단에 꼭 나오라고 신신당부했습니다. 하지만 막상 뒤풀이 장소에 가자 이훈이 모르는 이야기와 게임을 하며 시간이 흐르게 되는데요.

그렇게 오후 3시부터 자정까지 10시간 가량을 기다린 이훈이 그만 가겠다고 말하자 정준하는 조금만 기다려 달라며 그를 붙잡았습니다. 군인에게 휴가는 2박3일이 2.3초 같다고 말할 정도로 짧게 느껴지는데 그런 시간을 10시간 이나 낭비했으니 그만 폭발해버렸는데요. 그는 “니들은 형도 아니다. 니들 평생 안 본다” 라며 욱하는 마음을 그대로 쏟아낸 채 자리를 뜨게되었습니다.

15년 동안 다신 안보는 사이 되어버려

그렇게 사이 좋았던 삼총사는 찢어지고 이훈은 15년동안 유재석에게 한 번도 연락을 하지 않았을 뿐 아니라 유재석의 대표 프로그램이었던 무한도전을 한 번도 보지않았다고 합니다. 한편 이훈은 휴가 때마다 만나자는 형들의 연락이 부담스러웠다고 하는데요.

다들 잘 되어가고 있는 시기에 본인은 활동을 하고 있지 못하는 데다, 이렇다 할 미래가 없다보니 괜한 자격지심에 친했던 형들과 일부러 멀어지려 했습니다. 그런 와중에 불러놓곤 자기들 끼리 게임하는 상황이 불만스러웠을 수도 있겠습니다. 정작 유재석은 당시 이훈이 술을 마시다 그냥 가버린 줄 알고 있었고, 10년의 세월간 바빠서 연락을 안 하는 줄로만 알고 있었다고 말했습니다. 한 사람은 싸웠지만 한 사람은 싸운 줄도 몰랐다니, 여기까지만 보면 이훈이 악의는 없지만 잘 삐치고, 혼자 오해하는 성격인 것으로 보입니다.

그러나 이후 다시 한 번 이훈이 유재석을 언급하면서 분위기가 조금 더 싸해졌는데요. 긴 세월동안 유재석에게 화가 나 무한도전을 보지 않았다고 밝혔던 이훈. 왜 그렇게 화가 났는지에 대해 밝혔지만 유재석이 그다지 사과를 하지 않았다며 여전히 서운한 마음을 드러냈습니다. 그래서 유재석과 정준하의 결혼식과 돌잔치에 참석하지 않았다며 좁은 속을 드러냈습니다.

그래도 유재석은 유재석이다

이훈은 유재석에게 여전히 좋지 않은 감정을 갖고있으나 출연한 방송에서는 줄곧 유재석의 일화나 사건들을 이야기하며 시선을 사로잡곤 했습니다. 특히 유재석을 은근 무시하는 느낌도 보였는데요. 당시 톱급이었던 이휘재를 따라 이훈도 배우로써 승승장구 하던 시기였습니다.

셋이 같은 방송에 출연했을 당시에도 이훈이 유재석을 무시한다는 반응이 있었고 유재석과는 절교했으면서 이휘재와는 계속해서 연락을 했었다고 합니다. 하지만 역시 유재석하면 미담이 빠질수 없죠. 과거 이훈이 군 복무 중에 휴가를 나와 타인의 신용카드를 빌려서 계산을 했다가 그 사실을 까맣게 잊었는데요.

하마터면 구설수에 오를 수도 있는 일을 미리 알게 된 유재석과 김한석, 정준하와 이휘재가 돈을 각출하여 카드값을 내준 것입니다. 이훈은 그제서야 형들에게 예쁨 받고 있는 동생이었다는 사실에 감동을 받았다고 합니다. 사업 실패로 큰 빚을 떠안고 극단적인 선택까지 생각 했었다는 이훈. 자기 주변의 동료들과 가족들을 생각해 다시한번 성공적으로 재기할 수 있었으면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