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 30, 2022

“전영록이 아프다는 얘기는 들었었는데 진실이 더 놀랍네…” 전영록이 방송에서 사라졌던 이유와 암투병에 대한 충격적 진실

2000년대를 대표하는 최강 동안 연예인은 바로 장나라, 최강희라고 할 수 있는데요. 그렇다면 1990년대를 대표하는 동안 연예인은 누구일까요. 물론 여자 연예인은 아니지만 가수 전영록은 69세라는 나이가 되어서도 동안 얼굴이 어디 안 간다고 말할 정도로 동안 연예인이라고 할 수 있는데요. 한 때 정상의 자리까지 올라갔던 전영록 씨가 이제는 안타까운 소식으로 많은 팬들을 걱정 시키기도 했다고 하는데요.

과연 무슨 일인지 한번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한번도 스타라고 생각해 본 적 없다는 동안 연예인 전영록

가수 전영록의 나이는 놀랍게도 1954년 3월 26일생으로 올해 나이 69세입니다. 하지만 여전히 50대 초반으로 보일 정도이고 리즈 시절 외모를 보면 지금이랑 크게 다르지 않죠. 그렇지만 놀랍게도 코미디언 이홍렬과 동갑이자 중학교 동창으로 친한 사이라고 합니다.

출처 : ebs

전영록은 스스로를 스타라고 생각해 본 적이 없다고 하는데요. 부모님이 워낙 대스타라서 자신은 절대 그 벽을 넘을 수 없기에 스스로가 그렇게 생각한다고 하죠. 하지만 1980년대엔 전영록이 하면 다 유행이 되었던 시절이 있었죠. 종이학을 발표하자 전국의 수많은 여학생들은 종이학 접기 광풍에 휩싸였고 그가 잠자리 뿔테 안경을 착용하고 등장하자 모든 남학생들은 안경점으로 달려갔으며 가죽 재킷과 꽉 끼는 청바지 브랜드로 봐도 아마 매출 꽤나 늘었을 것임에 틀림없을 겁니다.

진정한 팔방미인이었던 전영록의 재능은 부모님으로부터 받은 것

그런데 연예인으로서의 전영록은 1992년부터 갑자기 대중들의 시야에서 사라져버리는데요. 탤런트 이미영과의 이혼과 함께 찾아온 슬럼프는 이후 제대로 된 재기 한 번 없이 그가 의도한 것인지 아닌지는 알 수가 없지만 진정한 종합 예능인 전영록은 사라져버렸습니다.

전영록하면 80년대 가왕 조용필의 대항마이자 영원한 젊은 오빠였는데요. 재주꾼들만이 모여드는 연예계에서도 80년대를 가장 풍미했던 팔방미인은 바로 전영록이라 할 수 있을 겁니다. 물론 그 재능이 영화 배우인 부친 황해와 모친인 가수 백설이 사이에서 태어났으니 당연할 수도 있겠지만 전영록은 타고난 끼를 숨길 수가 없어 고등학생 시절 전국노래자랑 대회에 출전하여 입상을 하였고, 처음에는 연예인 부모들의 반대로 노래하는 것을 숨겼지만 나중에는 적극적으로 그의 연예계 활동을 지원하는 응원군이 되었다고 합니다.

경험자로서 힘든 연예계 생활이 걱정이 돼서 그런 것이 아니라 돌아다니면서 누구 네 아들이네 하면서 쉽게 성공하는 게 보기 싫어서 그런 것이었다고 하는데요. 후일 전영록이 탤런트 이미영과 결혼함으로써 완전한 연예인 패밀리가 되기도 했죠.

최정상 전영록과 떠오르는 스타 이미영의 결혼, 그리고 이혼

가수로 최정상을 달리던 전영록은 탤런트 이미영과 1985년 결혼합니다. 이미영은 당시 ‘미스 해태 선발 대회’에서 대상을 받고 mbc ‘사랑의 계절’에서 보이지 않은 불량 소녀 역을 맡아 떠오르고 있던 스타였는데요. 당시 역대급 스타 커플의 첫 만남은 개그맨 이창훈을 통해서였습니다. 전영록은 당시 중앙대 연극영화과 재학 중 대학 동기인 개그맨 이창훈을 알게 되었고 그의 여동생 이미영을 만나게 됩니다.

이후 전영록, 이미영 커플은 2년간 연애를 하고 1985년 결혼했는데 당시 최고의 인기를 누리던 가수와 탤런트의 결혼은 대중의 큰 관심을 받았죠.

전영록 이미영 커플은 첫째 딸 전보람 둘째 딸 전우람을 낳고 행복하게 지낸 것으로 알려졌으나 1997년 이혼했다고 미디어에 보도가 되는데요. 전영록이 이미영과 이혼 후 바로 재혼에 힘들지 않았을 거라고 생각하는 사람도 많은데 사실 전영록은 두 딸의 양육권을 가졌기에 아이들을 데리고 고생을 많이 했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전영록의 재혼과 이미영의 두 번째 이혼

이혼 이후 전영록은 열여섯 살 아래인 임주연 씨와 재혼했는데 임주연 씨는 전영록의 팬이었다고 합니다. 전영록은 이혼 후에 두 사람이 가까워졌고 연인으로 발전해 재혼했다고 하는데요. 전영록과 가정을 꾸린 임주현 씨는 결혼 3년 만에 집을 장만하고 지금까지 두 사람은 행복한 가정을 꾸려 잘 살고 있습니다.

출처 : kbs ‘같이삽시다’

이미영은 두 딸의 양육권을 포기하고 재혼을 하게 되지만 나중에 자신의 품으로 돌아온 딸들을 꼭 지키고 싶어 이혼을 선택했고 이혼을 하고 딸들과 새로운 삶을 시작하고 싶었다고 하죠. 그래서일까 이미영은 참 활발하게 일했던 것 같습니다. 늘 많은 작품에서 연기를 꾸준히 해왔고 그만큼 아이들과의 삶을 꿈꿨고 또 유지해야 했으니까 열심히 살았던 것 같습니다.

전영록의 건강 이상설에 대한 오해와 진실

전영록은 2010년에 대장암과 직장암을 동시에 발견되어 투병중이라는 말이 돌기도 했는데요. 얼마전 방송에 출연하여 암 환자로 투병하고 있다는 오해를 받은 사실에 대해 이야기를 했습니다. 그는 “편집을 당하니까 암 환자가 되더라”고 운을 떼며 사실은 용종을 떼어낸 것인데 이게 와전이 되어 나중에는 방송 활동을 할 수가 없었다고 고백했습니다.

전영록은 이미영과 이혼 뒤 재혼의 아들 둘을 낳았으며 최근에는 유튜브 전영록티비를 오픈하고 자신만의 음악을 개척 개발하며 왕성한 음악 활동을 진행 중입니다. 하부마을 중심으로 네이키드 뮤직을 전영록 티비를 통해 알리고 있는데 해외 반응이 엄청나며 아프리카 tv에서도 들을 수 있다고 합니다.

영원한 청춘 스타에서 만년 소년이 된 전영록이 유튜브 뿐만 아니라 방송에서도 자주 모습을 드러내 대중들에게 아름다운 추억을 선사해 주면 좋겠습니다.